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삼성전자, 2018년형 QLED TV 국내 출시...대화면 초고화질 시대 선도상반기 11개, 하반기 6개 등 연내 17개 모델 선보여

 

삼성전자가 17일 삼성전자 서초사옥에서 2018년형 QLED TV 신제품을 공개하는 ‘더 퍼스트룩 2018 코리아’ 출시 행사를 개최했다.

‘QLED의 경이로운 진화’라는 주제로 열린 이날 행사에서 삼성전자는 2018년형 QLED TV를 소개하며 TV의 미래 비전을 공유하고 제품을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다.

삼성전자는 2018년형 QLED TV를 55형에서 82형까지 4개 시리즈(Q6F·Q7F·Q8C·Q9F) 11개 모델을 상반기 중 국내시장에 출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하반기 85형까지 출시될 6개 추가 모델을 포함하면 올해 내 총 17개 모델이 국내에 출시된다.

특히 초대형 TV 시장을 잡기 위해 올해 출시될 QLED TV 시리즈에 75형 이상을 중심으로 초대형 라인업을 강화했다. 실제로 75형 이상 초대형 시장은 매년 30~40% 이상 성장하고 있으며, 올해에만 약 180만대 이상의 시장 형성이 예견되고 있다.

삼성전자는 75형 이상 TV 시장에서 경쟁사와 2배 이상의 격차를 벌려 ‘초대형 TV 시대’를 선도하는 동시에 QLED TV를 필두로 13년 연속 세계 TV 시장 1위의 기록을 이어갈 계획이다.

2018년형 QLED TV는 TV를 보지 않을 때도 뉴스·날씨 등 생활정보와 그림·사진·음악 등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매직스크린’, TV 주변기기의 선들과 전원선까지 하나의 케이블로 대체한 ‘매직케이블’이 특징이다. 또 인공지능(AI) 기반 음성인식 플랫폼 ‘빅스비(Bixby)’를 새롭게 적용해 한층 편의성과 스마트함을 높였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장 한종희 사장은 “앞으로 TV는 주위 환경과 콘텐츠, 기기간 연결에 구애 받지 않고 소비자에게 최고의 가치를 제공하는 ‘인텔리전트 디스플레이’가 돼야 한다”며, “최고의 화질과 다양한 혁신을 이룬 2018년 QLED TV가 이런 시장 변화를 이끌 것”이라고 강조했다.

삼성전자는 5월 공식 출시에 맞춰 다양한 구매 혜택을 제공하는 한편 이달 30일까지 삼성닷컴 홈페이지와 삼성 디지털프라자 등 오프라인 전자제품 매장을 통해 추가 혜택을 제공하는 사전 예약 판매를 진행한다.

5월말까지 2018년형 QLED TV 모델을 구매한 모든 고객에게는 5년 무상 A/S, 번인 증상 10년 무상 보증 서비스, 그리고 사운드바 구매 혜택 등 출시 기본 패키지를 제공한다.

또 예약 판매를 통해 제품을 구입한 고객에게는 20만원 상당의 하만 AKG 무선 헤드폰을 증정하는 혜택을 준비했다. 아울러 삼성닷컴을 통해 예약 구매한 선착순 10명에게 100만원 상당의 프리미엄 ‘삼성 큐브’ 공기청정기를, 추첨을 통해 30명에게는 ‘삼성 블루스카이’ 공기청정기를 증정할 예정이다.

삼성전자가 상반기에 국내시장에 출시하는 2018년형 QLED TV는 55형·65형·75형·82형의 대형 스크린으로 구성돼 있으며 Q6·Q7·Q9은 평면, Q8은 커브드 디자인이다. 가격은 Q6 시리즈 55형 279만원부터 75형은 869만원이며, Q7은 55형 319만원부터 75형 919만원, Q8은 55형 349만원, 65형 579만원, Q9은 65형 609만원, 75형 1049만원이다. 82형은 오는 6월에 출시된다.

이승필 기자  philph@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