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롯데그룹, 기술혁명의 시대 ‘사람’이 중요하다!‘2018 HR 포럼’서 사람을 통한 변화와 혁신 강조

 

롯데그룹이 18일 서울 롯데호텔월드에서 롯데지주 황각규 대표이사와 이원준 유통BU장, 이재혁 식품BU장, 허수영 화학BU장, 송용덕 호텔BU장 등 그룹의 인사(HR) 분야 담당자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8 롯데 HR 포럼’을 개최했다.

롯데 HR 포럼은 매년 국내외 롯데 계열사의 전 인사∙노무∙교육 담당자들이 한 해의 가장 중요한 인사 관련 이슈를 공유하는 행사로, 지난해부터 국내 최고 인사 관련 학회인 한국인사조직학회와 공동으로 진행하고 있다.

올해는 ‘DT to PT’, 즉 ‘디지털 전환(DT)에서 사람 전환(PT)의 전환으로’를 주제로 기술의 발전과 일의 변화, 사람을 중심으로 한 경영의 역할 등에 대한 논의를 통해 DT를 넘어 사람을 통한 새로운 변화를 이끌어낼 방안을 함께 모색했다.

이날 기조 강연에 나선 연세대 양혁승 교수는 “새로운 기술 혁명의 시대에는 창의성을 가진 사람만이 지속성장의 핵심”이라며 “구성원간 신뢰에 기반한 정서적·지적·사회적 자본이 창의적이고 협력적으로 공유되는 조직 네트워크가 새로운 HR의 패러다임이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성균관대 최재붕 교수는 ‘4차 산업혁명, 시작된 미래’라는 강연을 통해 소비자 중심의 생태계를 새롭게 구축하는 발상의 전환을 강조했다.

롯데그룹 인사 관계자는 “이번 HR 포럼은 날로 발전하는 기술 혁명의 시대 속 사람의 역할과 그 중요성에 대해 함께 논의하고 나아갈 방향을 고민하는 자리였다”며, “앞으로도 인재를 지속성장의 원동력으로 삼아 변화와 혁신을 주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재운 기자  cloud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