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롯데월드타워에서 KT의 '5G 로봇' 만나보세요~서울스카이와 사업 협약...다국어 안내, 자율주행, 음성명령 등 서비스 제공

 

KT가 우리나라의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한 롯데월드타워 서울스카이와 로봇을 활용한 제휴 홍보 사업을 시작한다.

KT(회장 황창규)는 25일 서울스카이와 ‘로봇 제휴 사업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5G 로봇을 매개로 전망대 관람 안내, 다국어 안내, 음성인식 대화, 자율주행 등을 관람객이 새로운 방식으로 정보를 안내 받고 5G 기술을 체험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서울스카이에서 운영되는 5G 로봇은 서울스카이의 대표 캐릭터 ‘로타’의 모양을 본떠 제작됐으며 지난 평창동계올림픽에서 세계 최초로 선보인 KT의 5G 네트워크 운영 노하우와 자율주행, 그리고 KT융합기술원의 인공지능(AI) 로봇기술 등이 탑재돼 있다.

관람객은 5G 로타 로봇의 ‘서울스카이 소개’ 메뉴를 선택한 뒤 별도의 호출어와 함께 “118층 안내해줘” 같은 간단한 음성 명령으로 해당 층의 관람 정보나 이용 시설을 안내 받을 수 있다. 5G 네트워크의 장점인 초저지연 기술로 구동되는 로봇 자율주행 기능을 체험하거나 간단한 음성 대화도 나눌 수 있다.

5G 로타 로봇은 이달 말까지 서울스카이 117층에서 5G 네트워크로 운영된 뒤 5월부터는 LTE·와이파이 네트워크 기반으로 변경해 지하 1층과 118층에서 7월말까지 운영될 예정이다.

KT 마케팅부문장 이필재 부사장은 “서울스카이를 방문하는 관람객에게 KT 5G 기술로 안내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돼 뜻깊게 생각한다” 며 “많은 방문객들이 5G 로타 로봇과 함께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들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양철승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철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