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게임
엔씨소프트, 신규 ‘리니지’ 특화서버 ‘그림리퍼’ 오픈최대 레벨과 이용시간 제한...요정, 군주 스킬 추가·개선도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가 9일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리니지’의 신규 특화서버 ‘그림리퍼’를 오픈했다.

그림리퍼 서버는 최대 레벨과 1일 이용시간에 제한이 있는 특화서버로 최대 82레벨, 하루 10시간까지만 플레이할 수 있다.

엔씨소프트는 또 리니지의 대표 클래스(class)인 ‘요정’과 ‘군주’의 스킬도 업데이트 했다. 요정 클래스의 불 속성 정령 마법인 ‘인페르노’가 새롭게 추가했다. 기사 클래스의 ‘카운터 배리어’와 유사한 반격 스킬이다.

아울러 기존 정령 마법 중 바람 속성의 ‘윈드 셰클’과 ‘스트라이커 게일’을 원거리 공격력 강화 등 공격형 스킬로 개선됐으며 군주 클래스에는 기사 클래스의 ‘쇼크 스턴’과 유사한 효력의 ‘엠파이어’ 스킬이 등장했다.

엔씨소프트는 이번 신규서버 오픈과 업데이트를 기념해 오는 7월 4일까지 캐릭터를 빠르게 성장시킬 수 있는 ‘83레벨업 맞춤 솔루션’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용자는 ‘강화 혈맹 버프’, ‘경험치 합산’등 성장 지원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신규 서버인 ‘그림리퍼’ 서버 이용자도 이용 가능하다.

이외에 신규 이용자와 복귀 이용자에게는 ‘진데스나이트의 징표’와 이용권 할인 쿠폰 등이 지급된다.

양철승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철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