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PHOTO NEWS] 대림그룹, 주거 소외계층 ‘희망의 집고치기’장애우·홀몸어르신 가정 장판, 벽지, 노후가구 교체

 

대림그룹 임직원 50여명이 지난 16일 서울시 종로구 창신동을 찾아 ‘희망의 집고치기’ 활동을 펼쳤다.

이날 그룹 내 건설사인 대림산업, 고려개발, 삼호 임직원들은 창신동 일대 장애우, 홀몸어르신 가정 4곳을 찾아 곰팡이·누수 등으로 오염된 장판과 벽지 교체, 냉난방 비용과 전기료 절감을 위한 단열 및 창호 교체, LED 조명 설치 등 다양한 주거환경 개선 활동을 실시했다.

또한 수납·주방 가구를 구매한 뒤 직접 조립해 기존 노후 가구와 교체하는 작업도 진행했다.

이번 활동에 동참한 대림산업 박상신 대표는 “궂은 날씨로 고생한 만큼 봉사의 보람도 큰 것 같다”며 “건설회사로서 지역사회의 주거환경 개선 사업에 책임감을 갖고 꾸준히 참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대림그룹은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지난 2005년부터 한국해비타트 서울지회와 함께 매년 집고치기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김재운 기자  cloud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