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삼성SDS, 기업용 대외 클라우드 사업 본격 추진컨설팅부터 전환, 운영까지 멀티 클라우드 서비스 공개...고객 맞춤형 CMS 제공
17일 삼성SDS의 '클라우드 미디어데이' 행사에서 홍원표 대표이사가 환영사를 하고 있다. (사진=삼성SDS)

삼성SDS(대표 홍원표)가 17일 서울 상암 데이터센터에서 멀티 클라우드 서비스 ‘삼성SDS 엔터프라이즈 클라우드’를 공개하고 기업용 클라우드 대외 사업의 본격 추진을 천명했다.

엔터프라이즈 클라우드는 삼성SDS가 삼성그룹 관계사를 대상으로 축적한 업무별 클라우드 서비스 전환·운영 노하우에 글로벌 선도기업과의 제휴로 확보된 신기술을 결합한 클라우드 서비스로, 컨설팅부터 전환과 운영에 이르는 토탈 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삼성SDS의 고객 맞춤형 퍼블릭 클라우드 매니지드 서비스(CMS)를 통해 최적의 클라우드 선정과 안정적 클라우드 전환, 비용 효율 극대화, GOV(Global One View)에 의한 이기종 클라우드의 통합관리를 지원한다.

삼성SDS 클라우드사업부장 김호 부사장은 “최근 글로벌 기업들은 최적의 클라우드 선정, 업무별 클라우드 전환 계획 수립, 이종 클라우드간 전환, 멀티 클라우드 운영관리 등 새로운 도전에 직면하고 있다”며 “업무 특성에 따라 프라이빗과 퍼블릭 클라우드를 동시 활용하는 멀티 클라우드 환경에서 프라이빗 클라우드는 보안과 안정성, 성능이 핵심이고 퍼블릭 클라우드는 신속한 개발과 비용 최적화가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와 관련 삼성SDS의 프라이빗 클라우드는 연간 총 5분 이내의 시스템 다운시간을 보장하는 세계 최고 수준(99.999%)의 가용성을 갖춰 전사적 자원관리(ERP), 제조실행(MES), 공급망 관리(SCM) 등 기업 핵심업무의 클라우드 서비스에 강점을 갖고 있다는 게 김 부사장의 설명이다.

김 부사장은 또 애플리케이션 개발에 특화된 클라우드 플랫폼 PaaS(Platform as a Services)를 통해 며칠 가량 소요되던 개발 환경 구축을 15분으로 대폭 단축할 수 있어 애플리케이션의 신속한 개발·배포가 가능하다는 것도 강점이라고 전했다.

김 부사장은 “엔터프라이즈 클라우드는 기업 고객이 원하는 클라우드에 관한 토털 서비스를 제공한다”며 “지난 수년간 축적한 클라우드 경험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대외 클라우드 사업에 본격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삼성SDS는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분석 등 고성능 연산과 대용량 데이터 처리에 필요한 컴퓨팅 자원을 클라우드 기반으로 제공하는 슈퍼 컴퓨팅 클라우드를 올해 하반기 시장에 선보일 계획이다.

 

삼성SDS 클라우드사업부장 김호 부사장이 '엔터프라이즈 클아우드'에 대해 소개하고 있다. (사진=삼성SDS)

양철승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철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