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SK루브리컨츠, 새로운 엔진보호 규격 충족하는 고성능 엔진오일 출시기존 제품 대비 연비 개선, 엔진 내마모성 증진

 

SK루브리컨츠가 제품 성능을 대폭 개선한 엔진오일 신제품을 개발, 본격 판매에 나선다.

SK루브리컨츠(대표이사 사장 지동섭)는 17일 미국석유협회(API)가 10년만에 새롭게 제정한 ‘SN플러스’ 엔진오일 규격에 맞춘 가솔린·LPG 차량용 엔진오일 5종을 개발·출시했다고 밝혔다.

가솔린 차량용 3종과 LPG 차량용 2종으로 구성된 신제품 엔진오일의 최대 특징은 기존 SN 등급 제품 대비 연비 개선 성능이 대폭 향상됐다는 점이다. 또 저속에서 엔진이 빨리 점화되는(LSPI, Low Speed Pre Ignition) 현상에 의한 엔진 마모 방지 성능도 한층 강화됐다.

참고로 이달 1일부로 발효된 새로운 SN플러스 등급은 미국과 남미, 유럽, 아시아 등지에서 통용된다. 일부 국가는 API 인증을 받지 못한 제품의 수입을 금지할 만큼 엄격히 이 규격을 준용하고 있다.

SK루브리컨츠 관계자는 “SN플러스 규격 엔진오일은 엔진 크기는 작아졌지만 높은 출력을 내는 ‘터보 엔진(T-GDI·GDI)’ 차량에 적합하다”며, “미국석유협회가 중대한 엔진 결함을 방지하기 위해 규격을 엄격히 규정한 만큼 이에 맞는 수준의 제품 선택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SK루브리컨츠는 이번 고성능 제품 개발을 통해 국내 시장은 물론 중국, 러시아 등 세계 시장 공략에 더욱 집중할 계획이다.

김성은 기자  su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