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주택금융공사, ‘더나은 보금자리론’ 출시...5,000억원 규모로 운영제2금융권 주담대 이용자 월 상환 부담금 완화

 

한국주택금융공사(HF, 사장 이정환)가 제2금융권 주택담보대출 이용자의 상환부담을 완화한 ‘더나은 보금자리론’을 이달 31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더나은 보금자리론은 지난 4월 정부가 발표한 ‘서민·실수요자 주거안정을 위한 금융지원방안’의 후속조치로, 전산시스템 개발과 관련규정 개정 등을 거쳐 이번에 공식 시행을 앞두고 있다.

보험업권, 상호금융, 저축은행, 여신전문금융회사 등 제2금융권의 변동금리·일시상환 주택담보대출을 주택금융공사의 장기·고정금리·분할상환 대출로 전환하는 상품이며 5,000억원 규모로 운영될 예정이다.

주택금융공사는 주택담보대출인정비율(LTV)과 총부채상환비율(DTI)을 기존 보금자리론보다 10%포인트 완화(LTV 80%, DTI 70%)했고, 채무자의 월상환액 증가부담을 고려해 만기일시상환 비율도 50%까지 확대했다. 취약계층 대상자나 전자약정 등을 이용하면 금리 우대도 받을 수 있다.

이한수 기자  hslee@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