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광동제약, 바이오 신소재 개발 역량 강화...비트로시스와 공동 연구계약한방과학 융복합, 바이오 배양기술 고도화 등 협력

 

광동제약(대표이사 최성원)이 생명공학 바이오벤처 비트로시스와 바이오 신소재 개발 협력을 위한 공동 연구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계약에 따라 광동제약은 의약품과 식품 연구개발을 통해 축적된 인삼·홍삼 원료 관련 제제화 핵심 기술을 비트로시스의 특허 조직배양기술 및 약용식물 복제 노하우와 접목할 예정이다.

또한 양사는 이를 계기로 향후 한방과학 융복합, 바이오 배양기술 고도화 등의 분야에서 협업을 강화하는 한편 중장기적으로 스마트 헬스케어 분야에서 산학연 연계 협력 네트워크도 구축해나갈 방침이다.

아울러 천연물 신소재 관련 핵심기술 발굴, 의약품 원료 물질 확보를 위한 플랫폼 설계, 국내외 학술대회 개최 등을 통한 제품 개발 파이프라인도 공동 구축한다는 복안이다.

광동제약 관계자는 “비트로시스와의 공동 연구계약을 통해 축적된 제제 기술의 활용 범위를 대폭 확장할 수 있을 전망”이라며 “향후 다양한 벤처기업과의 교류를 확대해 오픈 이노베이션을 통한 연구 활성화를 이뤄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한수 기자  hslee@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