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GC녹십자, 여성용 진통제 ‘탁센 이브’ 출시‘이부프로펜’ ‘파마브롬’ 복합 작용으로 생리통 등 통증 완화

 

GC녹십자(대표 허은철)가 22일 소염진통제 브랜드 ‘탁센’을 통해 여성 맞춤형 진통제 신제품 ‘탁센 이브 연질캡슐’을 출시했다.

이 제품은 주 성분인 ‘이부프로펜’과 ‘파마브롬’의 복합 작용을 통해 두통, 요통, 치통 등 각종 통증과 해열에 효과적인 일반의약품이다.

특히 파마브롬 성분이 이뇨작용을 돕고, 몸의 붓기를 가라앉히는 효과가 있어 여성들의 생리통 완화에도 도움을 준다.

연질캡슐 특허제조법 ‘네오졸(Neosol)’이 적용돼 체내흡수율이 높고, 치료효과도 빠르다. 액상형이라 복용이 편하고 잔여물이 남지 않아 정제형의 단점인 속 쓰림 등 위장 관련 부작용이 적은 것도 특징이다.

윤진일 GC녹십자 마케팅팀 차장은 “이번 신제품은 소비자의 니즈를 반영한 탁센 브랜드의 확장”이라며 “기존 탁센 제품들과 함께 소비자 신뢰도 제고를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탁센 이브는 10캡슐 포장으로 구성돼 있으며 증상에 따라 하루 1~3회, 1회 1~2캡슐씩 섭취하면 된다.

김재운 기자  cloud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