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우리은행, 혁신성장기업·일자리창출기업 등에 9,000억원 대출 지원신용보증기금과 업무 협약, 120억원 특별출연

 

우리은행(은행장 손태승)이 16일 서울 본점에서 손태승 우리은행장,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신용보증기금과 생산적 금융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우리은행은 신보에 120억원을 특별출연해 총 9,000억원의 대출을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대상은 △정부가 선정한 첨단제조·스마트공장 등 혁신성장 선도산업 영위기업, 신성장동력 산업 영위기업 및 상시 근로자수가 증가하는 일자리창출 우수기업, 사회적경제기업 등이다.

이중 혁신성장 기업과 일자리 창출 기업 가운데 창업 7년 이내의 기업은 보증비율 100%의 보증서를 발급받아 대출금리를 대폭 절감할 수 있으며, 최장 11년까지 대출 사용이 가능하다. 그외 기업의 경우 매년 0.4%p의 보증료를 2년간 지원받을 수 있다. 특히 사회적 경제기업은 매년 0.3%p의 보증료를 5년간 지원받는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이번 협약으로 생산적 금융 활성화와 사회적경제기업에 대한 포용적 금융 지원을 강화할 수 있게 됐다”며 “혁신성장 기업에 대한 직접투자와 무료 컨설팅 등을 통해 혁신성장 기업 생태계 조성에 더욱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이한수 기자  hslee@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