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증권
하나금융투자, ‘한반도 통일경제’ 최정예 태스크포스팀 출격정기적 남북 경협자료 발간 및 ‘한반도 통일경제 포럼’ 개최

[테크홀릭] 하나금융투자에 통일 한국 선도를 위한 북한 이슈 모니터링과 남북협력 사업 등 한반도 통일경제를 위한 최정예가 출격한다.

하나금융투자(대표이사 이진국)는 변화하는 한반도 정세에 발맞춰 리서치센터 내에 ‘한반도 통일경제’ 태스크포스팀을 꾸렸다고 24일 밝혔다.

하나금투는 성공적 남·북·미 3국의 정상회담으로 한반도 평화기류가 돌고 남북한의 경제협력 구체화 등 많은 변화를 예상한다며, 이진국 대표의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받아 북한 이슈 모니터링을 강화와 다양한 사업기회 포착으로 투자를 돕기 위한 ‘한반도 통일경제’ 태스크포스팀을 설치했다고 전했다.

‘한반도 통일경제’ 태스크포스팀은 하나금융투자 리서치센터 내의 비상설 조직으로 리서치센터 연구원 5명과 외부자문위원 2명으로 구성됐다.

김상만 리서치센터 자산분석실장이 팀장을 맡았으며, 외부 자문위원으로는 정책부문 김형덕 한반도평화번영연구소장, 경제부문 임을출 경남대학교 극동문제연구소 교수를 위촉했다.

‘한반도 통일경제’ 태스크포스팀은 매분기 ‘프로젝트 코리아(PROJECT KOREA)’라는 계간지와 이슈에 대응하는 수시자료를 발간해 통일경제 이슈 및 자본시장의 투자전략, 남북 경협의 투자기회 개발과 투자와 관련한 아이디어들을 담을 계획이다.

또 이날 첫 발간되는 ‘프로젝트 코리아’에는 외부자문위원의 특별기고와 북한의 경제발전전략, 북중교류현황 및 개성공단 경협사례에 대한 분석자료들을 담았다.

내달 7일을 시작으로 정기적 포럼도 개최한다. ‘한반도 통일경제’ 포럼을 개최해 남북협력사업에서 다양한 투자 노하우를 제공하고, 기업고객과 공동으로 사업을 육성하기 위한 네트워킹을 구축하는 장을 마련한다는 방침이다.

이진국 대표는 “급변하는 한반도의 정치외교적 지형 속에서 슬기롭게 통일한국시대를 맞이하기 위해서는 금융투자회사도 철저한 준비가 필요하다”며 “‘한반도 통일경제’ 태스크포스팀의 발족은 하나금융투자가 통일한국시대를 선도하는 금융투자회사가 되기 위한 위대한 첫 발걸음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김상만 태스크포스팀장은 “한반도 평화분위기가 정착되려는 중대한 시기 대북관련 태스크포스팀이 발족에 큰 자부심과 책임감을 느낀다”며 “리서치센터 연구원들의 전문성과 외부자문위원들의 정책적 혜안을 담아 한반도 신경제지도 구상의 전략적 실행방안에 실질적·구체적 대안 제시로 수요자들의 활용도를 높이고 싶다”고 말했다.

이창환 기자  shineos@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