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KT, ‘보츠와나 광통신망 구축 프로젝트’ 수주

 

마부아(왼쪽) 보피네트 사장과 정은철 KT 아프리카·미주영업팀장이 계약 체결 후 악수를 하는 모습 (사진=KT)

[테크홀릭]  KT(대표이사 황창규)는 아프리카 보츠와나의 국영통신사 보피네트가 발주한 ‘보츠와나 광통신망 구축 프로젝트’를 수주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보츠와나 정부에서 추진하는 전국 광통신 서비스 인프라 확보 프로젝트의 일환이다. KT는 보츠와나 수도 가보로네의 공공기관과 기업에 광통신망 서비스 확장 공급을 위한 설계, 설치 등을 담당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을 통해 가보로네 지역의 통신 인프라를 기존 구리선 기반 2Mbps 수준에서 FTTx광통신망으로 업그레이드해 기존보다 50배 빠른 100Mbps 속도 구현이 가능해질 예정이다.

윤경림 KT 글로벌사업추진실장 부사장은 “우수한 품질 및 기술력을 기반으로 보츠와나뿐 아니라 아프리카 전역으로 사업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이상엽 기자  sylee@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