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게임
넷마블, ‘펜타스톰 for kakao’ 월드컵 한국대표팀 우승한국 ahq OP팀 태국 대표팀 상대 4대 3으로 신승

[테크홀릭] 넷마블(대표이사 권영식, 박성훈)은 모바일 MOBA ‘펜타스톰 for kakao(이하 펜타스톰)’ 월드컵에서 한국대표팀이 우승을 차지했다고 30일 밝혔다.

MOBA는 멀티플레이어 온라인 배틀 아레나(Multiplayer Online Battle Arena)의 줄임말로 진지점령전을 뜻한다.

펜타스톰 월드컵은 미국 로스엔젤레스(LA) 소재 티씨엘(TCL) 차이니즈 극장에서 지난 18일부터 29일까지 진행됐다.

한국대표팀 에이에이치큐 오피(ahq OP, 전 Team Olympus)는 4강전에서 대만대표팀을 만나 3승을 거두면서 압승했으나, 승자조 준결승전에서 태국을 만나 3대 0으로 완패했다. 하지만 이후 패자부활전에서 대만대표팀을 다시 만나 연속 세 판을 이기며 결승진출을 확정 지었다.

ahq OP는 7전 4선승제로 열린 결승전에서 마지막 경기까지 가는 접전 끝에 가장 강력한 우승후보인 태국을 상대로 4대 3의 스코어를 기록하며 우승을 거머쥐었다.

한국대표팀은 이번 월드컵에서 우승 상금 20만 달러를 획득했으며 ahq OP의 러시(Rush) 선수는 대회 MVP를 수상하며 개인상금 1만 달러를 받았다. 이번 펜타스톰 월드컵의 총 상금 규모는 55만달러(약 6억원)로 모바일 MOBA e스포츠 대회 사상 최대 규모다.

한편 펜타스톰은 결승전과 한국대표팀 우승을 기념해 모든 이용자들에게 ‘투렌 플레이메이커’ 신규 스킨과 펜타스톰 월드컵 한정 스킨 ‘제피스 지옥의 사신’ 스킨을 지급한다.

이창환 기자  shineos@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