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농심, 폭염에 ‘백산수’ 매출 두 달간 160억원6~7월 판매 24% 급증, 상반기 매출도 15% 성장

[테크홀릭] 연일 이어지는 폭염에 생수 판매가 늘고 있다.

농심은 10일 올해 상반기 ‘백산수’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약 15% 늘어나 340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또 기록적인 폭염이 이어진 6~7월 두 달간 백산수 매출은 24%까지 급증해 160억원에 달했다.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국내 전체 생수시장 규모도 올해 상반기 약 4.2% 성장을 보였다.

이는 유난히 짧았던 장마와 일찍 찾아온 무더위에 많은 소비자들이 생수 구매에 나섰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농심 관계자는 “백산수 판매가 크게 늘어난 배경으로는 더위뿐만 아니라 차별화된 품질이 꼽힌다”며 “더 좋은 제품과 서비스에 지갑을 여는 가치소비 트렌드가 확산됨에 따라, 수원지와 미네랄 함량, 물맛 등 차별화된 강점을 지닌 백산수가 시장에서 주목 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농심은 폭염 피해 예방을 위해, 지난 7월부터 기상청과 손잡고 캠페인도 펼치고 있다.

대형마트 내 홍보물과 TV광고, SNS채널 등을 통해 평소 수분 섭취의 중요성을 알리는 건강지향 마케팅 활동이다.

한편 농심은 이달 15일까지 온라인몰에서 백산수를 20% 할인된 가격에 판매하고, 상품평을 남긴 소비자 중 추첨을 통해 100명에게 백산수 330mL를 1박스씩 제공할 예정이다.

이창환 기자  shineos@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