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게임
라인게임즈-넥스트플로어 합병…통합법인 ‘라인게임즈’ 김민규 대표 선임경영진 인사 등 통합 절차 완료…퍼블리싱사업 역량구축 및 사업전개 본격화

[테크홀릭] 라인게임즈 주식회사(대표이사 김민규)는 27일 넥스트플로어(대표이사 황은선)와 합병 절차를 완료하고 통합법인 출범을 밝혔다.

앞서 라인게임즈는 지난 7월 경영 효율성 증대 및 사업 역량 강화를 목표로 넥스트플로어 및 넥스트플로어 지하연구소와 합병을 결정한 바 있으며, 대표 등 내부 주요인사 단행을 비롯한 합병절차를 통해 통합법인 ‘라인게임즈’로 새롭게 출발한다.

통합법인 대표직에는 현(現) 라인게임즈 김민규 대표가, 인사 및 재무 등 경영지원 업무 총괄에는 넥스트플로어 황은선 전(前) 대표가 선임됐다.

라인게임즈에 따르면 이번 합병을 통해 게임 개발 및 퍼블리싱 등 각 분야에 걸쳐 전문성에 기반한 견고한 사업 역량을 구축하는 한편 이를 바탕으로 신규 타이틀 공개 등 본격적인 게임 사업을 전개한다는 방침이다.

더불어 올해 서비스 6주년을 맞이하는 모바일 슈팅게임 ‘드래곤 플라이트’를 비롯해 ‘데스티니 차일드’ 등 현재 서비스 중인 타이틀에 대한 안정적인 운영을 지속하는 한편 올해 하반기부터 글로벌 진출 및 신규 타이틀 출시에 역량을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라인게임즈는 통합법인 출범과 함께 ‘ONLY FUN’을 주제로 간결하게 디자인된 공식 홈페이즈를 통해 서비스 중인 게임 소개 및 문의와 복지, 채용 등 다양한 회사 정보 확인이 가능토록 했다.

한편 라인게임즈는 글로벌 모바일 메신저 플랫폼 라인(대표이사 이데자와 다케시)의 자회사로 ‘드래곤 플라이트’ 및 ‘엘브리사’ 등을 자체 개발하고, ‘크리스탈하츠’, ‘데스티니 차일드’ 등을 서비스하며 검증된 퍼블리셔로서의 역량을 바탕으로, 아시아를 넘어 글로벌시장을 아우르는 게임 사업 전개를 목표로 삼고 있다.

또 약 2억명의 유저를 둔 모바일 메신저 플랫폼 ‘라인(LINE)’과의 협업으로 다양한 장르의 모바일게임과 콘솔게임까지 사업 영역을 확대하고 올 하반기부터 ‘드래곤 플라이트’ 및 ‘데스티니 차일드’ 등 인기 타이틀의 지식재산권(IP)을 활용한 글로벌 진출을 본격화할 예정이다

 

이창환 기자  shineos@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