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SK네트웍스 워커힐, 중국 진출 발판 마련...상하이 워커힐 호텔엔 리조트 데이 행사 성료
워커힐 전경 (사진=워커힐 호텔앤리조트)

[테크홀릭] SK네트웍스(사장 박상규)의 워커힐 호텔앤리조트(이하 워커힐)가 중국 진출의 발판을 다졌다. 

워커힐은 중국 부동산 투자 기업인 지산그룹과 함께 지난 7일 중국 상하이에 있는 인터콘티넨탈 상하이 엑스포 호텔에서  `상하이 워커힐 호텔앤리조트 데이`행사를 성공적으로 개최하고 중국 진출의 발판을 다졌다고 11일 밝혔다. 

워커힐은 '화커산장'이란 이름으로 중국에 잘 알려져 있다. 중국내 여행, 호텔 업계 100여명이 참석한 워커힐의 이번 행사는 중국 내 거래 채널과 파트너를 확보하고 동시에 중국 내 인지도를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워커힐은 "MICE와 한류스타 등 셀러브리티의 대표적인 웨딩 장소로서 다양한 콘텐츠와 관련 파트너십, 계절마다 새로운 기획으로 전개되는 F&B 프로모션 등 핵심 사업 소개가 현장에서도 호응을 얻었다"고 말했다. 

중국 상하이에서 개최된 상하이 워커힐 호텔앤리조트 데이에서 워커힐 도중섭 총괄이 워커힐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SK네트웍스)

파트너사인 지산그룹은 상하이시 인민정부가 승인한 국유 독자 기업으로, 도시형 플랫폼 구축을 장기적인 사업 목표로 하고 있다. 양사는 지난 2016년 8월 상호협력(MOU)을 체결하고 세일즈와 마케팅 등에서 협조하고 있다. 

도중섭 워커힐 호텔앤리조트 총괄은 "올해 워커힐 투숙객의 20%가 중국인"이라며 "이번 행사 이후 더 많은 중국 관광객이 워커힐을 찾아 글로벌 브랜드로서 워커힐의 명성과 경쟁력이 더욱 높아지길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백용선 기자  arbutus3@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용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