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정의선, 현대차 그룹 총괄 수석 부회장으로 승진
코나 출시 행사장의 정의선 부회장 (사진 맨오른쪽) (사진=현대자동차)

[테크홀릭]  정의선 현대자동차 부회장이 현대자동차 그룹 총괄 수석 부회장으로 승진했다.

현대자동차 그룹은 정의선 부회장을 그룹 총괄 부회장으로 승진, 발령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로써 정의선 부회장은 현대자동차 그룹 전체를 총괄하며 정몽구 회장을 보좌하게 됐다. 

정몽구 회장은 그동안 정의선 부회장의 현대자동차 경영 성과를 확인한 뒤 그룹 수석 부회장 자리를 신설하고 직접 승진을 결정하고 발령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의선 수석 부회장은 2005년부터 2008년까지 기아자동차 사장을 역임하고 ‘정의선 차’라고 불리는 모하비를 성공적으로 출시했다. 2009년부터는 현대자동차로 옮겨 미국, 유럽, 인도 등 현대차가 진출한 주요국에 직접 출장을 나서면서 동분서주 했다. 지난해 소형 SUV 코나 등을 직접 선보이며 능력을 입증했다. 최근에는 ICT융합 트랜드에 맞춰 현대자동차를 자동차 제조 기업에서 스마트모빌리티 IT 솔루션 기업으로 전환한다는 비전을 세우기도 했다. 

정의선 수석 부회장에게 그룹이 기대하는역할은 바로 그곳,  그룹의 미래 먹거리 산업 즉, 스마트모빌리티 IT솔루션 기업으로서 4차산업혁명시대에 펼쳐진 무한한 먹거리를 발굴해 신성장 동력을 창출하는 일일 것으로 보인다. 

백용선 기자  arbutus3@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용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