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게임
컴투스, 버디크러시 글로벌 CBT 종료, 실시간 '라이브매치'에 호평

[테크홀릭] 모바일 게임 기업 컴투스(대표 송병준)는 자사가 개발한 신작게임 ‘버디크러시’의 글로벌CBT(유저 시범 테스트)가 이용자들로부터 호평을 받으며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밝혔다. 특히 글로벌 유저들과 실시간 대결이 가능한 '라이브 매치'가 가장 호평을 받았던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3일부터 12일간 전 세계 유저를 대상으로 진행된 버디크러시 CBT는 정식 서비스 전 게임의 안정성 검증과 핵심 콘텐츠에 대한 유저들의 반응을 확인하고 더욱 완성도 높은 게임을 제공하기 위해 진행됐다.

컴투스가 이번 테스트에 참여한 유저들을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 결과, 정교한 퍼팅 기술을 뽐내는 ‘니어핀 대회’, 친구와 실력을 겨루는 ‘친선 매치’ 등 다양한 게임 모드에 만족도를 나타냈으며, 특히 전 세계 유저들과 실시간으로 대결할 수 있는 ‘라이브 매치’에 가장 높은 호응을 보였다.

또한 쉽고 간편한 조작만으로 생동감 넘치는 골프의 매력을 느낄 수 있는 점과 다양한 코스튬으로 자신만의 캐릭터를 만들어보는 커스터마이징의 재미를 더했다는 평들이 이어지며 “정식 론칭 시 플레이 하겠다”는 의향 역시 98%를 넘겼다.

컴투스 관계자는 “이번 버디크러시 CBT를 즐겨주신 유저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테스트를 진행 해 주신 유저들의 소중한 의견을 적극 검토하여 정식 서비스시에는 한층 더 발전된 모습으로 찾아뵐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버디크러시’는 스포츠게임 명가 컴투스에서 개발한 차세대 캐주얼 골프게임으로, 쉽고 간편한 조작만으로 골프의 깊은 매력을 느낄 수 있는 게 특징이다. 특히 ‘라이브 매치’, ‘친선 매치’, ‘니어핀 대회’, ‘골프 레슨’ 등 방대한 콘텐츠를 자랑하며, ‘클럽’, ‘캐디백’ 등 장비를 활용한 성장 시스템이 게임의 재미를 더했다.

이승필 기자  philph@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