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스케이트보드도 ‘전기로 달린다’







피크 스케이트보드(Fiik Skateboards)는 호주의 한 스케이터 형제가 스케이트보드를 더 멋지게 즐기고 싶다는 생각에 만들어낸 전기 스케이트보드. 덕분에 모래가 많은 해변이나 잔디 어디서나 거뜬하게 달릴 수 있다. 지금껏 주행이 어렵던 울퉁불퉁한 곳도 문제없다고.

스케이트보드 본체에는 배터리와 충전기, 원격 컨트롤러 등이 함께 담겨 있다. 크기는 빅대디(Big Daddy) 모델 기준으로 1190×520×300mm, 무게는 33kg이다. 최고속도는 37km/h, 최대 적재량은 135kg이다. 제품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석원 기자  lswcap@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석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