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증권
삼성증권, 증권업계 '최초' 비대면 방카슈랑스 오픈오프라인 가입 보다 총 사업비용 대비 약 24%까지 저렴하게 가입가능

[테크홀릭] 삼성증권에서 비대면 방카슈랑스 시스템을 오픈해 온라인으로 보험에 가입할 수 있게 됐다

삼성증권은 증권업계 최초로 온라인 채널을 통해 보험에 가입할 수 있는 ‘비대면 방카슈랑스’ 시스템을 구축했다고 17일 밝혔다.

삼성증권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 ‘엠팝(mPOP)’을 통해서 고객이 온라인 전용 보험 상품을 직접 비대면으로 설계, 청약, 입금까지 완료할 수 있다.

‘상품비교’ 메뉴를 통해 연금·저축·보장성보험 등 각 종류별 상품들의 장·단점을 비교해 고객이 직접 원하는 상품을 선택할 수 있으며, 가입 단계를 ‘상품 비교’, ‘예상수령액 확인’, ‘필요정보 입력’, ‘보험료 입금’의 4단계로 간소화해 고객 편의성을 높이고 보험에 대한 사후관리도 원터치로 가능토록 했다.

삼성증권의 비대면 방카슈랑스는 지점에서 판매중인 동일 유형상품의 총 사업 비용 대비 상대적으로 약 24% 저렴하게 보험에 가입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삼성증권 지점 판매 동일 유형상품과 비교)

생명보험협회 통계연감에 따르면 지난 2015년부터 시작된 온라인 방카슈랑스는 초회보험료 기준 월납 2016년 5억, 2017년 20억원으로 급격히 성장 중이이며, 온라인보험 신규 가입고객의 82%가 30~40대로, 핀테크 활용율이 높은 연령대를 중심으로 확산되고 있는 중이다.

삼성증권 관계자는 “비대면 계좌개설 활성화로 고객들이 온라인으로 금융상품을 가입하는 비중이 늘고 있다”며 “이러한 니즈에 발맞춰 다양한 보험을 간편하고 저렴하게 가입하실 수 있도록 구성했다”고 밝혔다.

 

이창환 기자  shineos@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