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오뚜기, ‘쇠고기미역국 라면’ 출시 한 달 만에 500만개 돌파!국내산 쌀가루 첨가한 면발 & 진한 육수와 참기름에 볶은 미역, 쇠고기 건더기 등 조화 일품

[테크홀릭] 오뚜기의 ‘쇠고기미역국 라면’이 일 판매량 12만개 수준으로 출시 1개월 만에 대한민국 국민 10명중 1명이 찾는 인기라면으로 등극했다.

오뚜기는 지난달 6일 선보인 신제품 ‘오뚜기 쇠고기미역국 라면’이 출시 40일만에 판매 500만개를 돌파했다고 23일 밝혔다.

‘오뚜기 쇠고기미역국 라면’ 은 간편식 시장의 성장에 맞추어 우리나라 사람들이 가장 좋아하는 미역국을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라면을 국내 라면업계 최초로 출시된 제품이다.

면은 쌀밥 위주의 한국인의 식생활에 따라 국내산 쌀가루를 10% 첨가해 미역국과 더욱 잘 어울리며, 밀가루에서 느껴지는 부담을 줄였다.

스프는 양지, 우사골, 돈사골의 고소하고 진한 육수에 참기름과 소고기, 마늘, 미역을 잘 볶아 푹 끓여내어 쇠고기미역국 본연의 맛을 그대로 재현한 것이 특징이다.

‘오뚜기 쇠고기미역국 라면’은 SNS 등 온라인에서 폭발적인 반응을 일으키며 인기몰이 중에 있으며 ‘미역국 본연의 맛이 느껴진다’, ‘간편하게 한끼 든든한 미역국을 먹을 수 있다’, ‘생일날 아이들도 좋아한다’ 등 다양한 반응이 올라오며 소비자들의 구매로 이어지고 있다.

특히 주부들은 어린 아이들에게 주어도 부담 없는 건강한 라면이다. 중고등학생들은 친구들 생일에 미역국 대용으로 좋다는 반응을 보여주며, SNS를 중심으로 다양한 이슈들이 생성되고 있다.

최근에는 다양한 방송을 통하여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축구스타 안정환을 광고모델로 기용한 재미있는 TVCF 광고를 온에어 중이며, 광고와 연계한 ‘온 국민 생일축하 캠페인’ 등 다양한 소비자 이벤트를 전개할 예정이다.

오뚜기 관계자는 “쇠고기 양지와 진한 사골 국물맛의 쇠고기미역국 라면이 소비자 에게 큰 인기를 얻고 있다”며 “다양한 마케팅 활동으로 소비층을 더욱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태순 기자  kts007@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