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신한은행, 인도네시아 모바일 소비자금융 1위 Akulaku사와 사기방지시스템 공동 개발다운로드 2,000만, 등록고객 1,300만명, 활성고객 300만명 보유 아꾸라꾸사와 빅데이터분야 협업

[테크홀릭] 신한은행이 인도네시아 모바일 소비자금융 1위 기업과 사기 방지기술 및 신용평가시스템을 공동으로 개발한다.

신한은행(은행장 위성호)은 디지털 퍼스트 전략의 일환으로 인도네시아 모바일 소비자 금융사인 ‘Akulaku’와 디지털 사업부문의 전략적 협업을 위한 포괄적 업무 제휴를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Akulaku는 모바일 앱 다운로드 2,000만, 등록 고객 1,300만, 월평균 사용고객 300만명을 보유한 인도네시아 모바일 소비자 금융회사의 선두 주자로, 자체 온라인 쇼핑몰 외에도 부깔라팍, 쇼피, 블리블리 등 유수의 인도네시아 제휴 쇼핑몰을 통해 상품 구입 시 할부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Akulaku는 고객의 편리성을 위해 앱에서 비대면으로 대출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생체정보를 활용한 사기방지 기술과 머신러닝 기법 신용평가를 활용하는 등 첨단 핀테크 경쟁력을 보유하고 있어 이번 협약에 kulaku의 대규모 고객정보와 신한은행의 빅데이터 분석 및 디지털 경쟁력을 활용한 시너지 효과가 기대된다.

첫 공동 상품으로 Akulaku 추천 고객에게 신한인도네시아은행이 대출을 지원하는 ‘채널링’을 이달 출시했으며, 기존 고객의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금융상품을 추가 개발하고 공동 마케팅 진행을 위해 오는 12월부터 협업 프로젝트를 추진한다. 향후 사기방지 및 신용평가시스템 개선작업도 공동 진행할 계획이다.

신한인도네시아은행의 모바일 뱅킹 플랫폼은 바이오 인증, 모바일-OTP를 도입해편의 성능을 개선하고, 간편이체, 앱 출금 서비스 등 모바일뱅킹 핵심서비스인 이체·출금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또한 신분증 스캔 및 화상통화 방식의 비대면 본인확인(e-KYC) 프로세스를 도입해 비대면 계좌 개설 시스템도 동시 개발 중 이다. 향후 모바일 플랫폼을 활용해 Akulaku 고객을 신한인도네시아은행 고객으로 확보 할 계획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글로벌에서 디지털분야의 실질적인 성과를 창출하기 위해, 최근 베트남의 국민 메신저 잘로(Zalo), 전자지갑 모모(MoMo), 일본의 GA제휴 비대면 주택론, 캄보디아의 GMS자동차대출 등 글로벌 디지털 플랫폼과 제휴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며 “신한은행의 글로벌 디지털 전략을 인도네시아, 베트남, 중국, 인도 등으로 더욱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이창환 기자  shineos@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