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SPC그룹, 인천국제공항에서 장애인들 꿈 펼칠 수 있는 일자리 제공SPC그룹-인천공항공사, ‘장애인 일자리 지원사업’ 협약 체결

[테크홀릭] SPC그룹이 1일 인천국제공항공사 및 장애인 지원 전문 공익재단인 ‘푸르메재단’과 ‘장애인 일자리 지원사업 협약’을 체결했다.

인천국제공항 내에서 식음료 컨세션사업을 펼치고 있는 SPC그룹이 인천공항공사와 함께 장애인의 일자리 창출과 자립 지원을 확대하기 위해 이번 협약을 체결케 됐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SPC그룹은 연내에 인천공항 제2터미널 랜드사이드 구역에 장애인 자립을 지원하는 카페인 ‘스윗에어바이행복한베이커리&카페’를 열 계획이다.

‘스윗에어’는 SPC그룹과 푸르메재단이 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해 지난 2012년부터 운영하고 있는 ‘행복한 베이커리&카페’의 운영방식을 그대로 적용해 장애인 직원들이 음료 제조와 판매를 직접 담당한다.

‘스윗에어’에서는 다른 ‘행복한 베이커리&카페’와 달리 기존 베이커리와 음료 외에도 SPC그룹이 운영하는 떡 카페 브랜드 ‘빚은’의 제품도 함께 판매한다.

SPC그룹 관계자는 “세계적인 공항인 인천국제공항에서 장애인들이 꿈을 펼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고자 이번 사업을 추진했다”며 “앞으로도 ‘행복한 베이커리&카페’를 비롯해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 확대해 장애인 및 여러 소외계층을 지원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태순 기자  kts007@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