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LG생활건강, ‘오휘 더 퍼스트 제너츄어 D.E.A.R 에디션’ 출시주얼리 스페셜리스트 윤성원 교수 협업

[테크홀릭] LG생활건강(대표이사 차석용)이 낭만적인 메시지를 간직한 주얼리의 아름다움을 담은 ‘오휘 더 퍼스트 제너츄어 D.E.A.R 에디션’을 한정판으로 출시했다.

주얼리 스페셜리스트 윤성원 교수와 협업해 선보인 이번 에디션은 다이아몬드, 에메랄드, 자수정, 루비의 첫 글자를 따서 만든 ‘D.E.A.R (Diamond-Emerald-Amethyst-Ruby) 반지’에서 영감을 얻은 것으로, ‘오휘 더 퍼스트 제너츄어 앰풀 어드밴스드’ 제품의 디자인에 이들 보석을 재현해 고귀한 아름다움을 더했다.

화이트, 그린, 퍼플, 레드의 네 가지 주얼리 컬러가 어우러져 한층 높은 품격을 느낄 수있는 이번 ‘D.E.A.R 에디션’은 보석처럼 영롱하게 빛나는 디자인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오휘 더 퍼스트 제너츄어 앰풀 어드밴스드’는 피부에 영양과 활력을 주는 오휘의 독자적인 ‘시그니춰 29 셀™’ 성분에 고급스러운 금 성분을 더한 것이 특징이다.

이와 함께 피부에 깊이감 있는 성장 에너지를 불어넣는 활력 성분이 고농축된 앰풀로, 부드럽고 빠르게 피부에 스며들어 생기 있고 탄력 넘치는 피부로 가꿔준다.

특히 이번 에디션은 기존보다 두 배 증량된 ‘오휘 더 퍼스트 제너츄어 앰풀 어드밴스드’와 함께 더 퍼스트 라인을 다양하게 경험해볼 수 있도록 ‘셀 에센셜 소스, 스킨 소프너, 에멀전, 에센스, 크림 인텐시브, 아이크림’ 증정 제품까지 함께 구성해 D.E.A.R 반지의 고급스러운 디자인이 적용된 패키지에 담았다.

오휘 마케팅 담당자는 “이번 에디션은 19세기 유럽에서 사랑받은 네 가지 보석의 첫 글자를 딴 D.E.A.R. 반지의 마음을 담았다”며, “사랑하는 사람에게 선물하던 낭만적인 D.E.A.R. 반지처럼 소중한 분께 특별한 의미를 전하는 선물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태순 기자  kts007@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