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SK브로드밴드, 인공지능 음성인식 서비스 ‘누구’ 모든 셋톱박스 확대적용

 

[테크홀릭] SK브로드밴드가 SK텔레콤 인공지능(AI) ‘누구(NUGU)’ 서비스를 전체 인터넷TV(IPTV) 셋톱박스로 확대 적용한다.

SK브로드밴드는 ‘B tv 누구’ 서비스를 초고화질(UHD-HDR) 셋톱박스를 시작으로 올해 말까지 전체 기기에 적용할 계획이라고 12일 밝혔다.

이에 따라 기존에 AI 기능이 탑재된 셋톱박스 ‘Btv×NUGU’ 이용자만 가능했던 ‘Btv 누구’ 서비스를 셋톱박스나 리모컨 교체 없이 펌웨어 업그레이드만으로 ‘B tv’ 가입자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B tv 누구’가 적용되면 리모컨의 음성검색 버튼을 누른 후 목소리로 TV를 켜고 끄는 등 음성명령이 가능해진다. B tv와 누구 모바일앱을 연결할 경우 음성으로 홈쇼핑 주문도 가능하다.

아울러 콘텐츠별 시즌간 이동, 주문형비디오(VOD) 플레이 제어 등 음성인식을 통해 B tv의 기능을 컨트롤할 수 있는 사용자경험(UX)을 제공한다.

예를 들어 VOD 시청 중에 “30초 뒤로 이동해줘” “1시간30분부터 재생해줘” “4배속으로 재생해줘” 등 VOD 플레이를 음성만으로 제어할 수 있다.

김성은 기자  su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