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박삼구 금호 회장, 中 문화여유부 부부장 만나 한중 교류활성화 논의
박삼구 회장이 리진자오 부부장을 만나고 있다. (사진=금호하이사나그룹)

[테크홀릭] 한중우호협회장을 맡고 있는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이 리진자오(李金朝) 중국 문화여유부(文化和旅遊部) 부부장(차관급)과 만나 양국간 우호증진 및 교류 활성화에 대해 논의했다. 

금호아시아나그룹은 16일 박삼구 금호아시아나 그룹 한중우호협회장이 리진자오 중국 문화여유부부부장을 만나 한중 민간교류 활성화를 위한 실질적인 방안과 양국 관광 서비스 개선 방안을 중점적으로 논의했다고 소개했다.

중국 문화여유부는 올해 4월초 중국의 문화부와 국가여유국을 통합해 정식 출범했다.  삼구 회장은  문화여유부를 출범시킨 직후에도 리진자오 부부장을 만나 한중 교류 활성화 방안을 논의한 바 있다.

박 회장은 지난 2005년 제4대 한중우호협회 회장에 취임한 이후, 그 동안 수 차례 한국과 중국을 오가며 민간 교류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김성은 기자  su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