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증권
삼성증권, 장석훈 부사장 대표이사로 내정

[테크홀릭] 장석훈 부사장이 삼성증권의 새 대표이사로 내정됐다.

26일 삼성증권이 임원후보추천위원회를 열고 장석훈 대표이사 직무대행을 공식 대표이사 부사장으로 추천했다.

다음에 열리는 이사회를 거치면 추천안 확정을 통해 대표이사로 선임된다.

장석훈 대표이사 내정자는 지난 4월 삼성증권 배당사고가 일어난 뒤 이를 책임지고 구성훈 전 대표이사가 물러나면서 지난 7월부터 직무대행을 맡아왔다.

장 내정자는 지난 1995년 삼성증권에 입사해 인사, 기획, 관리 등 다양한 직무를 경험하고 경영원지원실장을 역임한 바 있다.

삼성증권 관계자는 “직무대행을 맡은 후 경영 안정화를 이끌었다는 평가가 나온다”며 “강한 리더십으로 삼성증권의 제2도약을 이끌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성은 기자  su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