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운전 도중 스마트폰 보면…

운전 도중 스마트폰을 보게 되면 어떤 위험에 빠지게 될까. 이런 위험성을 잘 알려주는 동영상 광고가 화제다. 폭스바겐이 영화관에서 공개한 동영상이 그것. 아이 온 더 로드(Eyes on the road)를 보면 대형 스크린에 차를 타고 음악을 들으면서 기분 좋게 주행하는 영상이 나온다. 앵글은 마친 관객이 운전석에서 차량을 운전하는 듯한 기분을 그대로 느낄 수 있도록 했다.

갑자기 휴대폰 전화가 일제히 울리자 관객은 주머니에서 스마트폰을 꺼내 화면을 확인하려 한다. 그 순간 스크린에 보이던 차량이 사고가 나는 장면을 시연한 것. 운전 중 스마트폰을 보면 이런 대형 참사로 이어질 수 있다는 걸 관객에게 알려준 것이다. 순간의 방심이 사고로 이어질 수 있다는 사실을 잘 보여준 동영상이다. 관련 내용 원문은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상우 기자  oowoo73@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