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게임
엔씨소프트, 메가박스와 IT기반 키즈 플랫폼 사업 펼친다

[테크홀릭]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 이하 엔씨(NC))가 멀티플랙스 영화관 메가박스(대표 김진선)와 ‘키즈 플랫폼 사업’ 업무 협약을 17일 체결했다.

엔씨 판교R&D센터에서 진행된 업무 협약 체결식에는 엔씨(NC) 심승보CPD(Chief Publishing Director, 최고퍼블리싱디렉터)와 메가박스 김진선 대표이사 등 양사 임직원이 참석했다.

양사가 개발한 키즈 플랫폼 브랜드는 ‘타이니(TINY)’다. 타이니는 IT기술을 접목한 놀이·체험, 클래스(Class, 수업) 공간과 건강하고 맛있는 식음료를 제공하는 프리미엄 F&B존 등으로 구성돼 있는 복합문화공간이다.

엔씨(NC) 심승보 CPD는 “엔씨가 가지고 있는 다양한 기술 콘텐츠 개발력과 메가박스의 문화 콘텐츠 운영 노하우 등을 접목하여 부모와 아이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새로운 형태의 복합문화공간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이승필 기자  philph@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