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KT&G, 상상마당 부산에 ‘크리에이터 창작센터’ 조성한다

[테크홀릭] KT&G(사장 백복인)가 부산시·부산정보산업진흥원과 손잡고 1인 미디어 육성 및 비주류 아티스트 지원에 나선다고 19일 밝혔다.

KT&G는 19일 부산문화콘텐츠콤플렉스에서 이상학 KT&G 지속경영본부장과 김윤일 부산시 문화복지진흥실장, 이인숙 부산정보산업진흥원장 등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부산시·부산정보산업진흥원과 ‘부산 문화콘텐츠 산업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KT&G는 이번 협약 체결 후 1인 크리에이터 창작센터 조성 및 운영, 비주류 아티스트 지원 등에 대해 2개 기관과 협업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KT&G는 상상마당 부산에 크리에이터 육성공간을 마련하고, 지역 MCN(Multi Channel Network) 거점으로 지속 발전시킨다는 계획이다.

KT&G 상상마당 부산은 오는 2020년 상반기 개관을 목표로, 부산 서면에 지하 5층, 지상 13층 약 1만9700m² 규모로 들어선다. 이는 상상마당 홍대·논산·춘천·대치에 이은 KT&G의다섯 번째 복합문화공간으로, 1인 크리에이터 창작센터는 이 공간 내에 다양한 컨셉의 촬영 스튜디오, 편집실, 강의실 등으로 조성된다.

앞서 KT&G는 지난해 5월 부산시와 ‘KT&G 상상마당 부산’ 조성을 위한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를 통해 지역 청년들의 문화·예술·창업·취업의 허브 역할을 하고, 일자리 창출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을 주기로 약속한 바 있다.

김진한 KT&G 사회공헌실장은 “KT&G는 청년 실업문제 해소를 위해 30억 규모의 지원사업을 펼치는 등 청년창업 지원에 앞장서고 있다”며, “상상마당에서 지속적으로 관심 가져온 상생활동을 꾸준히 이어가 지역 문화인들과 청년들에게 ‘함께 살아갈 만한 세상’이라는 꿈을 전하기 위해 앞으로도 많은 프로그램을 개발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김태순 기자  kts007@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