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LG생활건강 페이스샵, AVON광저우 생산법인 주식 100% 현금취득
LG생활건강 차석용 부회장 (사진=LG생활건강)

[테크홀릭] LG생활건강(대표 차석용)은 종속회사 더페이스샵이 중국 화장품 제조 및 판매업체 에이본 광저우 생산법인(Avon Manufacturing (Guangzhou), Ltd.)의 주식 100%를 793억7800만원에 현금 취득하기로 했다고 9일 공시했다. 

현금성 자산 약 300억원을 제외한 실제 인수가는 약 493억원이다.
 
AVON 광저우 공장은 약 24,000평의 부지에 건물 면적 15,000평인 대규모 화장품 공장으로 연간 13,000톤의 제품을 생산할 수 있는 규모를 가지고 있다.

또 AVON 광저우 공장은 미국 FDA 품질 기준에 부합하는 cGMP(current Good Manufacturing Practice) 설비를 보유하고 있으며, 기초 및 색조 화장품과 헤어 및 바디제품 등 다양한 제품 생산이 가능하다. 

이번 계약은 중국 현지 정부기관의 승인을 받은 후, 2월중에 인수가 완료될 것으로 예상된다. 

LG생활건강 측은 "종속회사 더페이스샵이 에이본 광저우 생산법인을 인수해 중국 내 화장품 및 생활용품 생산시설을 확보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상엽 기자  sylee@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