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보험
DB손보, 업계최초로 비대면동의 전자서식 시스템 구축

[테크홀릭] DB손해보험(대표이사 사장 김정남)이 손해보험 업계 최초로 비대면동의 전자서식 시스템을 구축했다.

DB손해보험은 전자서식 소프트웨어 전문 기업 JC1과 전자문서 솔루션 '하이 스마트 이폼(Hi Smart e-Form)'을 활용한 비대면동의 전자서식시스템을 구축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로써 전보다 보상처리가 빨라질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기존에는 장기 및 자동차보험 사고 발생 시 담당자가 고객을 직접 방문해 개인정보동의서, 합의서, 의료자문 동의서 등의 서류를 확인하고 서명을 받을 필요가 없다.

비대면동의 전자서식 시스템을 이용하면 고객에게 알림 톡 혹은 문자(LMS)로 인터넷주소(URL)를 전송해 고객이 본인인증 후 전자서식을 작성하고, 필요 시 사진을 첨부해 전송하면 서류가 자동으로 등록된다.  

DB손보 관계자는 "보상처리 신속성과 개인정보 유출 방지, 업무처리 시간 단축 등으로 고객만족도가 향상될 것"이라며 "보험업계 현장업무 표준 모바일 전자서식 플랫폼으로 자리잡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이창환 기자  shineos@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