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증권
미래에셋대우, 타임스스퀘어 'TSX브로드웨이' 사업에 4000억 투자

[테크홀릭] 미래에셋대우가 미국 뉴욕 타임스스퀘어에 새 랜드마크가 될 건물을 조성하는 사업에 공동으로 참여한다.  

28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미래에셋대우는 L&L홀딩스 등 미국 현지 부동산 개발회사들이 진행 중인 TSX브로드웨이 조성 사업에 3억7500만달러(약 4200억원) 규모의 선순위 대출을 제공키로 하고 최근 잔금 납입을 마쳤다. 미래에셋대우는 한화생명과 함께 총액 인수할 예정이다.  

TSX브로드웨이는 뉴욕 맨하탄의 핵심부인 타임스스퀘어에 46층 높이로 세워지는 프로젝트로, 1913년 지어진 유서 깊은 극장 '팰리스 시어터'를 그대로 보존한 상태로 건설된다. 상층부에는 럭셔리 호텔이 들어선다. 하층부에는 고해상도의 LED광고판이 둘러진다. 

TSX브로드웨이 조성 사업의 총 사업비는 지분과 대출을 합쳐 25억 달러(약 2조8000억원) 수준이고 오는 2021년이 준공예정이다. 

미래에셋대우는 당초 대출금액의 절반 가량인 6억 달러(6700억원)를 투자할 계획이었으나, 다른 글로벌 투자자들이 경쟁적으로 뛰어들면서 투자 규모가 원래의 절반 정도로 줄어든 것으로 알려졌다.

이창환 기자  shineos@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