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이상헌 의원, 현대차 찾아 수소차 산업 발전 논의

[테크홀릭] 이상헌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울산북구, 울산시당위원장)이 8일 수소자동차 산업 발전을 논의하기 위해 현대자동차 노사대표를 만났다. 

이 의원은 하언태 현대차 부사장을 만나 수소차 산업 발전 방향에 대해 폭넓게 논의하고, 현대차에 애로사항이 생기면 정부에 건의하기로 했다. 

이 의원은 "지난달 문재인 대통령이 울산을 방문해 수소차 산업 발전을 위해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한 만큼 현대차도 대기업의 사회적 책무를 다하며 다른 기업에 모범을 보이는 선도적인 역할을 해달라"고 요청했다. 

이 의원은 또 "현대차가 있었기에 울산이 지금의 경제 성장을 이룰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현대차가 노사 협력으로 지역경제를 발전시키고 기업의 윤리적 책임의식을 보여주길 기대한다"고 당부했다.  

이 의원은 이어 하부영 현대차 노조위원장(지부장)을 만나 "현대차 노조가 애로사항이 많은데 어려움을 청취하고 해결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상엽 기자  sylee@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