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삼성디스플레이, 사랑의헌혈 캠페인 전사 임직원 참여
13일 삼성디스플레이 아산캠퍼스에서 열린 '사랑의 헌혈 캠페인'에 참여한 직원들이 헌혈증을 기증하고 있다. (사진=삼성디스플레이)

[테크홀릭] 삼성디스플레이(대표이사 이동훈)가 2월을 맞아 전사적인 헌혈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13일 본사가 위치한 기흥캠퍼스를 시작으로 2월 말까지 전 캠퍼스에서 헌혈 캠페인을 전개한다고 14일 밝혔다.

13일부터 이틀간 기흥과 아산1캠퍼스에서 캠페인을 실시한 이후 20, 21일에는 천안캠퍼스에서, 26일과 27일에는 아산2캠퍼스에서 릴레이 헌혈 캠페인을 전개할 예정이다.

매년 2월이면 방학과 명절 연휴로 인해 헌혈이 급감하면서 혈액 부족으로 인한 문제가 되풀이되고 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이런 상황을 감안해 매년 2월에 임직원들의 헌혈 참여를 적극 독려하는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이런 활동을 통해 2013년부터 매년 2,000~3,500여 명의 임직원들이 헌혈에 동참해왔으며 현재까지 1만6,500여 명이 헌혈을 통해 이웃사랑을 실천해왔다.

작년 한해 동안 4번의 헌혈 캠페인에 빠짐 없이 참가한 이규섭 삼성디스플레이 프로는 "19살 때 처음 헌혈을 시작해 지금까지 70회 정도 헌혈을 했다"며 꾸준히 헌혈을 하기 위해 평소에 건강을 열심히 챙기고 있으며 헌혈을 통해 건강 상태를 확인할 수 있어 최고의 건강관리법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특히 이 프로는 "그동안 모은 헌혈증으로 아픈 이웃들과 가족·친지들을 도와주었을 때 가장 큰 보람을 느낀다"고 밝혔다.

삼성디스플레이 사회공헌단 관계자는 "2월을 시작으로 매년 3~4회 가량 헌혈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으며, 이렇게 모아진 혈액은 한마음혈액원에 전량 기증된다"며"앞으로도 캠페인을 꾸준히 전개해 임직원들의 참여를 확대하고 혈액부족으로 인한 문제 해결에 힘을 보탤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상엽 기자  sylee@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