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지능형사물인터넷협회, 박진효 SKT ICT기술센터장 신임협회장으로 선임
한국지능형사물인터넷협회 로고

[테크홀릭] 한국사물인터넷협회는 15일 코엑스에서 정기총회를 열고 협회 명칭을 ‘한국지능형사물인터넷협회’로 변경했다, 또 총회에서는 SK텔레콤 박진효 ICT기술센터장을 신임 협회장으로 선출했다. 

협회는 최근 사물인터넷 관련 기업의 사업과 정부의 정책 방향이 사물인터넷을 기반으로 데이터․AI․블록체인․클라우드 등이 융합된 ‘지능형사물인터넷’형태로 전환되는 추세에 따라 협회 명칭과 사업내용을 변경했다.

한국지능형사물인터넷협회장으로 선임된 SK텔레콤의 박진효 ICT기술센터장

회장으로 선출된 SK텔레콤 박진효 기술센터장은 올해 협회 사업으로 △ 기존 사물인터넷 기업간 협력에서 데이터, AI, 블록체인, 클라우드 등의 기업과 협력 확대 △ 회원사의 사업 활성화를 위한 법제도 등 사업 환경 개선과 산업기반 강화 △ 수요창출 확대와 시장 활성화를 위한 홍보 강화 △ 해외시장 개척 및 진출을 위한 글로벌네트워크 기반 조성을 제시했다.

사물인터넷 업계는 박진효 회장이 5G 등 네트워크, 사물인터넷, AI, 블록체인, 클라우드 등 ICT전반의 기술개발과 각 사업부문과의 비즈니스를 추진한 경험을 바탕으로 IoT시장 활성화에 큰 역할을 해줄 것으로 기대했다.

한편, 협회는 사물인터넷 기업들의 신규 비즈니스 기회 창출 등 사업 지원을 위해 지능형 사물인터넷 정부 정책 및 기업 사업전략 세미나를 오는 15일 코엑스 E홀에서 개최한다.

이승필 기자  philph@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