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삼성생명, 보험료부담 줄인 종신보험 2종 출시

[테크홀릭] 삼성생명은 해지환급금을 줄여 보험료 부담을 줄인 '생애설계종신보험'과 '간편가입종신보험' 등 2종을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해당 보험은 40세 남성에 20년납 기준 보험료가 일반보험보다 약 11% 저렴하다. 사망보험금도 12% 많다. 대신 보험료 납입 기간에 해지하면 환급금이 일반형의 절반 수준이다.

사망보험금으로 한꺼번에 받지 않고, 보험금의 최대 90%를 '생애설계자금'으로 전환해 55∼90세 사이에 매월 나눠 받을 수 있다. 

보험료 납입을 마치면 총 보험료의 1.5%에 해당하는 '납입보너스'를 받는다. 고액 계약은 '유지보너스'가 추가된다. 납입을 마치고 생애설계자금을 받기 시작하면 총 보험료의 1∼3%의 보너스가 더해진다.

특약을 추가해 암·뇌출혈·급성심근경색증 진단 보장을 받을 수 있다. 암 진단 특약은 유방·자궁암을 일반 암과 동일하게 보장한다.

간편가입종신보험은 유병력·고령자를 위한 것으로, 가입 전 기본 고지 항목을 9개에서 3개로 줄였다. 

한편, 가입연령은 생애설계종신보험이 15∼74세, 간편가입종신보험이 30∼74세다.

이창환 기자  shineos@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