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하이트진로, 6년만의 새로운 맥주 브랜드 TERRA 출시

[테크홀릭] 하이트진로가 6년만에 새 맥주 브랜드를 선보인다.  

하이트진로는 오는 21일 `청정라거-테라(TERRA)`를 출시한다고 13일 밝혔다. 테라는 하이트진로가 2013년 `퀸즈에일` 이후로 선보이는 새 맥주 브랜드다. 2017년 출시한 발포주 `필라이트`는 맥주가 아닌 기타주류로 분류된다.라틴어로 흙, 대지, 지구를 뜻하는 테라는 전세계 공기질 부문 1위를 차지한 호주에서도 청정지역으로 유명한 `골든트라이앵글` 지역의 맥아만을 100% 사용하고, 발효 공정에서 자연 발생하는 리얼탄산만을 100% 담았다. 

골든트라이앵글 지역은 호주 내에서도 깨끗한 공기와 풍부한 수자원, 보리 생육에 최적의 일조량과 강수량으로 유명하고, 비옥한 검은 토양이 특징이다. 100% 리얼탄산 공법은 라거 특유의 청량감이 강화되고, 거품이 조밀하고 탄산이 오래 유지된다는 강점이 있다. 

패키지는 청정라거 콘셉트를 나타낸 `그린`색으로 디자인했다. 또 트라이앵글을 형상화하고 브랜드네임만 심플하게 강조한 BI를 개발해 라벨 디자인에 활용했다. 특히 병 어깨 부분에 토네이도 모양의 양음각 패턴을 적용하고 휘몰아치는 라거의 청량감을 시각화했다. 

테라는 오는 21일 첫 출고 이후 전국 대형마트, 편의점 등 가정 채널과 음식점, 유흥업소 등 유흥 채널에서 동시 판매될 예정이다. 

출고가격은 500㎖l 병 기준 1146원으로 기존 맥주와 동일하고, 알코올 도수는 4.6%다. 

오성택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상무는 "이번 신제품은 원료와 공법부터 패키지에 이르기까지 모든 부분을 완전히 차별화하했다"며 "청정에 대한 소비자들의 니즈를 채워줄 수 있는 고품질의 맥주로 인정받을 수 있도록 소비자들과의 적극적인 소통과 공격적인 마케팅 활동을 전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태순 기자  kts007@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