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롯데건설, 베트남 기술 현지화 위해 베트남 IBST와 업무협약 체결

[테크홀릭] 롯데건설은 지난 13일 베트남 최고 건설연구기관인 베트남 건설부 산하 건설연구소(IBST)와 건축·토목·환경 분야 기술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었다고 14일 밝혔다.

IBST는 600여명의 연구 인력이 연구개발, 표준정립, 인증, 감리 등의 업무를 수행하고 있는 베트남 건설 분야 최고 연구기관이다.  

롯데건설과는 롯데센터하노이 건설로 인연을 맺었고 롯데건설 기술연구원 및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의 국제 공동 연구를 진행, 현지 건설환경에 최적화 된 초유지 콘크리트 성능 인증·자문 등을 통해 기술협력을 해 왔다.

롯데건설과 IBST는 이번 MOU를 계기로 양국 건설시장에 대한 정보 공유, 건설기술 향상을 위한 공동 연구개발, 베트남 내 건설 프로젝트 수행을 위한 상호 협력 등을 점차 확대할 계획이다.

양측은 또한 이날 첫 공동 기술세미나를 개최하고 베트남 극서 환경에 맞는 초유지 콘크리트 기술, 베트남 콘크리트 산업부산물 활용 및 철근콘크리트 설계, 품질관리 및 인증 업무 등을 주제로 의견을 교환했다. 

롯데건설과 베트남 건설연구소(IBST)는 지난 13일 기술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롯데건설 박순전 상무(오른쪽 세 번쨰), 롯데건설 변현갑 상무(오른쪽 두 번째), IBST 밍(Minh) 원장(왼쪽 세 번째). (사진=롯데건설)

박순전 롯데건설 기술연구원장(상무)은 "해외 건설 프로젝트 성공은 현지화에 달려 있고 현지화 기반은 기술에 있다"며 "이번 MOU 체결로 동남아 거점 국가인 베트남에서 경쟁력을 강화하고 향후 프로젝트 성공을 위한 밑거름을 만들어 해외 사업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태순 기자  kts007@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