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신한은행, 은행권 최초 ‘수출신용보증 매입외환’ 출시

[테크홀릭] 신한은행이 은행권 최초로 수출기업의 자금조달 부담을 완화하고 조기에 수출 채권을 현금화할 수 있는 '수출신용보증(매입) 매입외환'을 출시했다.

신한은행은 보증서 1호 발급기업인 ㈜라바상사와 수출거래 약정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수출신용보증(매입) 매입외환’은 한국무역보험공사의 수출신용보증(매입) 보증서를 바탕으로 수출기업의 수출채권을 결제일 이전에 은행이 매입, 자금을 지원하는 상품이다.

해당 기업들은 증빙서류 제출없는 무역송금, 본·지사 이외의 수출거래시 환가료 우대, 환율 리스크 방지를 위한 선현물환 거래, 무역금융 대출 등 다양한 금융서비스도 받는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1호 보증서 발급기업과의 약정을 시작으로 수출 기업을 적극 지원하겠다"며 "다양한 금융상품 개발과 서비스 제공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김성은 기자  su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