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삼성화재 '꽃병소화기' 캠페인, 올해의 광고상 수상

[테크홀릭] 삼성화재는 한국광고학회가 수여하는 '제26회 올해의 광고상'에서 '꽃병소화기' 캠페인으로 통합 마케팅 커뮤니케이션(IMC) 부문을 수상했다고 8일 밝혔다.

한국광고학회 주관으로 올해 26회를 맞이한 '올해의 광고상'은 창의성, 효과성, 적절성 등을 평가해 올해 총 7개 부문 11개 작품을 수상작으로 선정했다.

꽃병과 소화기의 기능을 접목한 것과 화재사고의 위험을 줄이고자 한 의도를 독창적이면서도 다양한 방법으로 전달한 점을 인정받아 수상하게 됐다는 것이 삼성화재 측의 설명이다.

꽃병소화기는 꽃병 안에 소화액을 넣어 평소에는 꽃병으로 사용하다가 화재가 발생하면 꽃병을 던져 화재를 진압할 수 있도록 한 아이디어다.

삼성화재가 지난해 9월부터 전개한 '꽃병소화기 파이어베이스(Firevase)' 캠페인은 이미 국내외 광고제에서 다수 수상한 바 있다.

지난해 11월 '대한민국 광고대상'에서 디자인 부문 대상과 광고음악 특별상을, 3월 '국민이 선택한 좋은 광고상'에서 온라인 부문 좋은 광고상을 수상했다.

최경아 삼성화재 브랜드전략파트장은 "꽃병소화기로 고객이 불안과 걱정없는 일상을 누렸으면 하는 마음을 전달한 것이 좋은 결과를 가져왔다"며 "앞으로도 고객에게 '좋은 보험'의 가치를 다양한 방법으로 전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태순 기자  kts007@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