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SPC행복한재단’, 장애인 대상 빵·커피 기술 전수
사진 = SPC그룹

[테크홀릭] SPC그룹의 ‘SPC행복한재단’은 장애인의 날을 맞아 18·19일 이틀간 장애인을 대상으로 빵·커피 기술특강을 진행했다.

19일 SPC그룹에 따르면 이번 행사는 SPC그룹이 사회공헌 사업의 일환으로 지원하고 있는 ‘행복한 베이커리&카페’와 ‘소울베이커리’ 소속 장애인 직원들을 대상으로 기술을 전수해 직업적 자신감을 높여주기 위해 기획됐다.

이날 파리크라상 기술교육센터 소속 강사들은 경기도 고양시에 위치한 장애인 제과제빵 작업장 `소울베이커리`를 찾아 장애인 직원 15명을 대상으로 제빵 특강을 진행했다.

강사들은 천연효모빵, 모짜렐라 포카차, 딸기잼 롤파이 등의 제조기술을 전수하고, 제빵실무에서 어려운 점에 대해 상담과 조언을 해주는 시간도 가졌다.

전날에는 SPC그룹의 스페셜티 커피 브랜드 커피앳웍스 소속 바리스타들이 커피앳웍스 동부이촌점 매장에서 '행복한베이커리&카페' 장애인 바리스타 10여명을 초청해 커피 제조법을 강의했다.

이번 행사에 참여한 커피앳웍스 한규철 강사는 “참석한 분들이 모두 진지하게 수업에 임하는 모습에 감동과 보람을 느꼈다”며 “앞으로도 장애인 바리스타들이 자기 일에 대한 애정과 자부심을 가지고 생활할 수 있도록 꾸준히 돕고 싶다”고 말했다.

SPC그룹은 서울시, 푸르메재단과 함께 장애인의 일자리를 창출하는 ‘행복한베이커리ㆍ카페’를 2012년부터 시작해 8개점을 운영하고 있다.

또 발달장애인들을 대상으로 제과제빵 직업교육을 제공하고 취업을 지원하기 위해 ‘애덕의 집 소울베이커리’와 함께 ‘SPCㆍSoul행복한베이커리교실’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승필 기자  philph@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