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보험
삼성화재애니카손해사정, 드림카 프로젝트 혜택 27명 선정
(사진=삼성화재 제공)

[테크홀릭] 삼성화재애니카손해사정이 2019 드림카 프로젝트를 시작하며 상반기에 차량 정비 혜택을 받을 27명을 선정했다고 23일 밝혔다.

드림카 프로젝트는 삼성화재애니카손사의 대표적인 사회공헌 활동으로 한국장애인재단과 함께 장애인이 소유한 차량을 무상으로 정비, 수리해주는 사업이다.

자동차사고 손해사정 전문회사인 삼성화재애니카손사는 2013년 교통 약자인 장애인들에게 도움이 되고자 드림카 프로젝트를 시작했다.

장애인은 이동시 개인 차량이 꼭 필요하지만 경제적 어려움 등으로 차량 정비에 소홀한 경우가 많다. 삼성화재애니카손사는드림카 프로젝트를 통해 단순 차량 수리를 넘어 장애인이 자유롭게 활동하고 사회의 일원으로 자립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드림카 프로젝트'는 삼성화재애니카손사 임직원의 급여 일부를 기부해 조성한 나눔펀드를 재원으로 한다. 2013년 시작한 이후 누적 기부액은 6억1000만원에 달하며 지금까지 총 246대의 장애인의 차량이 개선됐다.

권기준 삼성화재애니카손사 노사파트장은 "앞으로도 보다 많은 장애인이 수리비 걱정 없이 차량을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나눔펀드 기부금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이창환 기자  shineos@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