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보험
삼성생명, “국세청 세무조사는 정기 조사일 뿐”...확대 해석 경계

[테크홀릭] 국세청이 삼성생명에 대한 세무조사에 착수했다. 올해 하반기 금융감독원의 종합검사를 앞두고 있는 삼성생명은 정기 세무조사라며 확대 해석을 경계했다.

3일 금융업계에 따르면 국세청은 이번주 초부터 삼성생명에 대한 세무조사를 벌이고 있다. 2014년 이후 5년여 만이다.

삼성생명측은 이번 세무조사가 “매 5년마다 실시되는 정기적인 세무조사”라며 확대 해석에 선을 그었다.

앞서 삼성생명은 금감원의 종합검사 첫 대상으로 꼽혔지만 ‘보복 조사’라는 일각의 지적이 제기돼면서 1순위는 피했다.

하지만 이번 약 2~3개월의 세무조사 이후 하반기에는 금감원의 종합검사를 받을 전망이어서 삼성생명으로는 적지 않은 부담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이종범 기자  jblee@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종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아미 2019-11-14 19:51:01

    엔시소프트게임사도 조사해주세요!!
    게임상에 통용되는아이템들은 현금,카드로만 결제되니..어마무시한 돈이 됨니다!
    회사규정을 내세워 환불규정도없고요..되도않는 이유로 과금햇는유저들을 일괄적으로 정지시켜서 그냥 낼름 받아만 먹는담니다!
    본인인증2차인증까지 다햇는데도 불구하고...연말이라서 막 후려치네요!!
    그수십억수백억되는돈이 똑바로 결산보고되는지..세금은 제대로 떼여지는지..
    이번 스폰사건도 다 게임회사에서 나오는돈임니다 ㅋㅋㅋ
    엔시에서만든 게임이 년매출1조넘는다죠?
    조심스럽게 조사함해보시면 대박사건 나옴니다.물론 회사측은 완벽하죠   삭제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