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호텔신라, ‘맛있는 제주만들기’ 23호점으로 ‘말다김밥’ 선정
사진 = 호텔신라

[테크홀릭] 호텔신라는 제주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상생 프로젝트 ‘맛있는 제주만들기’의 23호점 식당으로 제주도 분식집 ‘말다김밥’을 선정했다고 10일 밝혔다.

23호점으로 선정된 ‘말다김밥’은 영업주 고혜자(66)씨가 김밥, 떡볶이, 라면 등 분식을 주 메뉴로 운영하고 있는 8.5평의 영세한 분식점이다. 역대 ‘맛있는 제주만들기’ 선정 식당 중 평수가 가장 작다.

호텔신라는 이 식당을 대상으로 ▲상권 분석 및 신메뉴 선정 ▲고객 서비스 교육 ▲식당 리모델링 등을 실시하며 재개장을 지원한다.

호텔신라가 추진하고 있는 '맛있는 제주만들기' 프로젝트는 관광제주의 음식문화 경쟁력을 강화하고 영세자영업자들이 재기의 발판을 마련할 수 있도록 지원하자는 취지의 상생 프로그램이다.

고씨는 20여년 전 강화도에서 제주도로 내려와 홀로 딸을 키워왔다. 지난 2017년 3월 ‘말다김밥’을 열었지만 하루 매출이 10만원 정도에 불과해 임대료도 감당하기 어려운 상황이었다.

고씨는 ‘말다김밥’에서 판매하는 메뉴에 대한 정확한 레시피가 없는 것이 가장 큰 문제점이라고 진단했다. 이에 전문가의 요리 노하우와 레시피를 배우고 싶은 간절한 마음으로 ‘맛있는 제주만들기’에 신청했다.

호텔신라 관계자는 “임직원들이 제주도에서 별도의 조리사 없이 소규모 음식점을 운영하는 영세자영업자들을 대상으로 맞춤형 컨설팅을 제공하고 주방 시설물도 전면 교체해 준다”며 “'맛있는 제주만들기'는 대표적인 지역 사회공헌 활동으로 인정받았다"고 말했다.

 

 

 

이승필 기자  philph@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