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CJ제일제당, 베인캐피탈로부터 2000만달러 투자 유치

[테크홀릭] CJ제일제당 미국법인이 글로벌 대형 투자사인 베인캐피탈(Bain Capital)로부터 3억2000만 달러의 투자를 유치했다. 베인캐피탈은 CJ가 인수한 냉동 식품회사 쉬완스컴퍼니 지분 확보를 위해 투자했다.

CJ제일제당측은 "업계 수위의 투자사로부터 투자가치를 인정받은 것으로 향후 글로벌 식품사업에 동력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CJ제일제당은 "재무적 투자자(FI) 베인캐피탈로부터 해외 자회사인 CJ푸드아메리카(CJ Foods America Corp.) 지분 27%에 해당하는 3억2000만 달러(한화 약 3800억원)의 투자를 유치한다"고 23일 밝혔다.

CJ푸드아메리카는 CJ제일제당의 100% 자회사로 최근 인수한 미국 냉동식품업체 슈완스컴퍼니의 지분 70%를 보유하고 있다.

CJ제일제당 측은 “쉬완스가 CJ푸드아메리카의 자산 대부분을 차지하기 때문에 사실상 쉬완스에 대한 투자라고 보면 된다”고 설명했다. 

CJ제일제당 측은 "이번 투자 유치는 국내 대기업이 해외 인수 기업에 대한 경영권은 안정적으로 확보하면서 글로벌 사모펀드와 공동투자 형식으로 협업하는 첫 사례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고 설명했다.

CJ제일제당 측은 "베인캐피탈과의 협업을 통해 글로벌 식품사업의 가치와 경쟁력 향상뿐 아니라 재무 부담도 덜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식품 산업에서의 초격차 역량을 토대로 글로벌 영토 확장 통해 '월드베스트 CJ'를 반드시 달성하겠다"고 말했다.

이상엽 기자  sylee@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