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최태원 SK그룹 회장, SOVAC참석... "장애인 의무고용 지키겠다"

[테크홀릭]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28일 열리는 사회적 가치를 주제로 한 국내 첫 민간축제 '소셜밸류커넥트 2019(Social Value Connect 2019, SOVAC)'에 참석했다.  

SOVAC는 '사회적 가치 전도사'로 불리는 최태원 회장이 직접 제안하고 정부와 기관, 학계, 기업들이 호응하면서 성사됐다. 최태원 회장은 이날 오전 10시 서울 광장동 그랜드 워커힐 호텔에서 열린 행사 현장을 돌아보며 참석자들과 함께 사회적 가치와 관련한 다양한 의견을 공유했다. 

SOVAC는 지난해 말 최태원 회장이 "사회적 가치를 만드는 데에는 다양한 방법이 있을 뿐 아니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줄 수 있는 협력과 교류, 알림의 장을 만들어 보자"고 제안한 것이 단초가 됐다. 이후 최태원 회장의 아이디어에 관련 기관과 전문가들이 적극 호응해 공동 파트너로 참여하면서 행사 준비가 본격화되어 이번에 1회 행사를 개최하기에 이르렀다.  

최태원 회장은 김정호 베어베터 대표의 장애인 의무 고용 비율이 부족하다는 지적에 대해서 공감을 나타내고  "장애인 의무고용을 반드시 지키겠다"고 밝혔다. 

SOVAC 사무국에 따르면 이번 행사에 기업인, 비영리단체 회원, 대학생, 일반인 등 4000여명이 참석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SOVAC사무국은 "당초 행사 참여 인원을 최대 2000명 선으로 예상했는데 배 이상의 인파가 몰렸다"고 설명했다.  

이상엽 기자  sylee@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