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카드·핀테크
신한카드, 금융권 최초 빅데이터 기반 초개인화 서비스 오픈

[테크홀릭] 신한카드는 30일 기존 혜택을 한 단계 진화시킨 초개인화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초 개인화 서비스는 빅데이터와 마케팅 역량을 결집해 고객 개인별로 상황에 따른 맞춤혜택을 제공하는 서비스다.

신한카드의 초개인화 서비스는 기존의 공급자 편의 중심의 데이터를 고객 중심으로 재정비하고 고객의 TPO(Time, Place, Occasion)를 정확히 예측하는 알고리즘과 플랫폼을 기반으로 필요한 시점에 최적의 맞춤 혜택을 제공한다.

혜택 추천 영역에서는 실시간 프로세스 도입을 통해 월 단위 또는 일 단위였던 기존 혜택 제안 방식이 아닌 실시간으로 상황에 따라 맞춤 혜택이 변경될 수 있도록 했다.

날씨나 상권 등 외부정보 역시 실시간으로 시스템에 반영되는데 그때그때 변하는 날씨와 지역특성이 마케팅, 서비스에 반영되는 것이다. 마케팅 대상을 선별하고 마케팅에 대한 고객반응을 학습해 프로그램을 개선해주는 인공지능 알고리즘도 적용됐다.

신한카드는 초개인화 서비스가 그룹 계열사들이 보유한 다양한 고객서비스들을 연결해 서로의 가치를 높이는 비즈니스 플랫폼으로 발전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이번에 제공하는 초개인화 서비스를 필두로 향후 고객 한명 한명을 위한 소비자 금융시대가 도래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한편 신한카드는 초개인화 서비스 오픈을 기념해 6월 한 달동안 이벤트 ‘나만을 위한 혜택추천 서비스’를 진행한다. 체험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디지털기기, 커피이용권 등 다양한 상품이 제공된다. 이벤트와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신한카드 홈페이지 혹은 신한페이판 모바일 앱을 통해서 확인할 수 있다.

김성은 기자  su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