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삼성전자 "삼성바이오로직스 추측보도 사실과 달라"...추측성 보도 자제 요청

[테크홀릭]  삼성전자가 삼성바이오로직스와 관련해 전혀 사실이 아니거나 사실여부가 확인되지 않은 추측성 보도가 계속되고 있다며 자제를 요청했다. 

삼성전자는 지난 10일 밤 늦게 보도자료를 통해 "다시 한번 간곡히 부탁드립니다"라며 "지난 5월 23일 전혀 사실이 아니거나 사실여부가 확인되지 않은 보도를 자제해줄 것을 요청한 이후에도 검증을 거치지 않은 보도가 계속되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앞서 10일 한 지상파 방송사가 '삼성이 지난해 5월 5일 회의에서 증거를 없애기로 결정한 이후 5월 10일 해당 내용을 최고 경영진에게 보고했을 가능성이 크다'고 발표했다.

삼성전자는 이날 보도는 사실과 다르다고 확실히 선을 그으며 안팎 단속에 나섰다.

삼성전자는 당시 회의에 대해 "삼성바이오로직스와 삼성바이오에피스 경영진 등이 참석한 가운데  판매현황과 의약품 개발과 같은 두 회사의 중장기 사업추진 내용 등을 논의한 자리였다"며 "증거 인멸이나 회계 이슈를 논의한 회의가 전혀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또 삼성전자는 "사실 검증 없이 경영현안을 논의한 회의에 대해 의혹을 제기했다"며 경영에 막대한 지장을 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삼성전자는 "수사가 끝나기도 전에 유죄의 심증을 굳히게 하는 무리한 보도를 자제해 줄 것을 다시 한번 간곡히 부탁드린다"며 "이미 말씀드린 대로 진실규명을 위해 수사에 성실히 임하겠다"고 전했다.

이상엽 기자  sylee@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